박정태 센터장 "혁신제품-기술규제, 함께 발전하는 생태계 조성"

박정태 한국규제과학센터장
박정태 한국규제과학센터장

한국규제과학센터(센터장 박정태)가 식품의약품안전처 재단법인 설립 허가 등 법적 절차를 마치고 1일 공식 출범했다.

식품산업협회, 제약바이오협회, 의료기기산업협회 등 식품·의약품·의료기기 관계 기관·단체 등은 국내 규제과학의 역량을 강화하고 발전 생태계 조성이 필요하다 데 뜻을 모으고 지난 2월 한국규제과학센터 발기인 창립총회를 개최했었다.
 
규제과학센터는 바이오헬스산업을 발전시키고 국민 건강을 향상하기 위해 규제과학 관련 △인재양성 △정책지원 △R&D 지원 △국내외 네트워크 확대 등을 집중 추진할 계획이다.

박정태 센터장은 "첨단 과학기술이 혁신 의료제품에 빠르게 접목되는 상황에서 규제과학 발전없이 바이오헬스산업은 결코 발전할 수 없다"면서 "규제과학센터는 식품, 의료제품 등 바이오헬스 분야 전반을 포괄하는 규제과학 진흥 기관으로서 정부, 유관기관 및 산업계와 함께 혁신제품과 기술규제가 함께 발전하는 생태계를 조성해 산업을 발전시키고 국민이 그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센터는 식품, 의약품, 의료기기 전반에 걸친 규제과학 전문 인력양성을 기획·총괄 관리하고 규제과학 전문 역량을 갖춘 석·박사급 인력 양성을 지원하여 산업체에 공급한다.

신기술 제품 평가에 대한 규제과학 연구가 활발히 이루어 질 수 있도록 지원하는 동시에 초기 개발단계에 있는 혁신제품에 대해 기술과 규제에 대한 컨설팅 서비스도 확대 제공할 예정이다.

그런가하면 해외 규제과학 관련 기관 등과도 네트워크 구축을 확대하여 규제과학 발전의 토대를 견고히 할 계획이다.

저작권자 © 히트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