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이터 저장성·보안성 4배 이상 강화

콜드체인 데이터관리에 사용될 수 있는 QR코드 데이터를 압축하고, 보안을 강화하는 지능형 가변길이 제어 알고리즘(Intelligent – Variable Length Control, iVLC)이 개발됐다.

윌로그(대표 배성훈, 윤지현) 김정모 CTO는 "iVLC는 QR코드의 데이터를 스마트하게 압축하고 보안 수준을 고도화하는 기술"이라고 26일 밝혔다.

그는 "단말기에 저장된 데이터를 분석해 데이터의 최대 길이를 판단하고 압축해, 일반적인 QR코드에 담을 수 있는 데이터(숫자 7089자)보다 최대 4배의 데이터를 표현할 수 있도록 용량을 최소화하면서, 동시에 4단계 데이터 보안을 적용하여 마치 QR코드를 4장 겹쳐놓은 효과를 주는 기술"이라고 설명했다.

향후 이 기술은 윌로그의 콜드체인 데이터관리 솔루션에서 온도, 습도, 조도, 충격 등의 변수 데이터를 수집하는 자체 개발 OTQ(One Time QR-code) 디바이스에 적용될 예정이다. 

신기술을 적용 시 시스템 검증과 3단계 암호화를 거쳐 최대 1400개의 온도 데이터를 담을 수 있게 된다. 현재 하나의 QR코드에 표현될 수 있는 온도 정보는 300개다.

또 4단계 보안기술을 적용해 보안수준을 기존 대비 4배 강화했다. 기기에서 수집된 데이터를 코드화된 문자로 2번, 압축코드로 1번 총 3번에 걸쳐 변환하고, 마지막 난수 검증까지 이뤄진다. 

김정모 CTO는 "윌로그는 콜드체인 데이터 관리 분야의 독자적인 기술확보를 위해 지속적으로 연구 및 신기술 개발을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끊임없는 기술 고도화를 통해 앞으로도 계속 고객들에게 차별화된 솔루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윌로그는 지난 2월 QR코드 기반의 물류 상태 모니터링 솔루션에 대한 특허를 획득한 바 있으며, 현재 디자인특허, 기술특허, PCT, 상표권 등 총 17개의 지식재산권을 보유하고 있다. 

저작권자 © 히트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