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는 7월 6일, '의약품 개발 및 평가를 위한 규제과학 정립' 주제 다뤄

성균관대학교 바이오헬스 규제과학과가 오는 7월 6일 '의약품 개발 및 평가를 위한 규제과학 정립'이라는 주제로 '제2회 성균 규제과학 포럼'을 개최한다.

규제과학과 측은 "산/학/연/관 전문가들을 초빙하여 의약품 규제과학 분야에 있어 우리나라가 발전시켜 나아가야할 방향성과 필요한 연구분야에 대해 심도깊은 토론의 장을 마련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발표세션과 토론세션으로 나뉘어 진행될 예정이다. 

발표세션은 이장익 서울대학교 약학대학 교수와 이재우 녹십자 개발본부장이 각각 △규제과학의 정의 및 도전과제(규제과학 연구의 필요성) △제약업계에서 바라본 우리나라에 필요한 규제과학 연구 주제에 대해 발표한다. 

이후 손여원 성균관대학교 약학대학 교수를 좌장으로 한 토론세션에서는 발표자를 비롯해 김애리 차의과학대학교 약학대학 교수, 김한주 아임뉴런 대표,  박윤주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 부장, 이태규 큐어로젠 연구소장, 정상전 성균관대학교 약학대학 교수가 토론자로 참여하여 패널 토론 및 질의응답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한정환 성균관대학교 약학대학 학장은 "산·학·연·관 전문가들이 참여하는 이번  포럼을 통해, 우리나라 실정에 맞는 의약품 개발 및 평가를 위한 규제과학이 올바르게 정립될 수 있는 소통의 장이 되길 바란다"며 "추후 의약품 유효성평가를 위한 규제과학 연구방향을 제시할 수 있는 유익한 시간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번 행사는 온/오프라인을 병행해 산업체 재직자, 정부 관계자, 학생 등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규제과학 관련 분야에 종사하고 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무료로 참여 가능하며, 유튜브를 통해 시청할 수 있다.

자세한 문의는 성균관대학교 바이오헬스 규제과학과 행정실로 전화(031-290-7741) 또는 메일(biohrs.skku@gmail.com)로 하면 된다. 

한편, 성균관대학교 바이오헬스 규제과학과는 규제과학에 대한 전반적 지식을 보유하고 의약품 유효성 평가 관련 연구 역량을 보유한 신진연구자 및 현장전문가를 양성하기 위해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지원을 받아 지난해 신규 설립된 학과다.

 

저작권자 © 히트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