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외진단기기 개발사 매출 공시
상위 20개 기업 중 자가검사키트 보유사 대폭 상승

2022년 상반기 체외진단기기 업체 성적은 자가검사키트가 가른 것으로 나타났다.

히트뉴스가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을 살펴본 바에 따르면 18일 기준, 체외진단기기 업체 상위 20개사(2022년 상반기 매출액 기준) 중 에스디바이오센서, 휴마시스, 수젠텍 등 자가검사키트 제조·판매사 등의 매출·영업이익·당기순이익 증가가 두드러졌다.

체외진단기기 기업 상위 20개사 매출 추이(2022.08.18 기준 매출액 순)
체외진단기기 기업 상위 20개사 매출 추이(2022.08.18 기준 매출액 순)

고공성장, 공통점은 '자가검사키트'

에스디바이오센서의 상반기 매출은 2조1834억원이다. 영업이익은 9677억원, 당기순이익은 8135억원으로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보다 소폭 감소(0.9%)했지만 매출액과 당기순이익은 각각 11.4%, 13.3% 상승했다.

또 다른 자가검사키트 제조·판매업체인 휴마시스와 수젠텍 역시 큰 폭 매출성장이 확인됐는데, 휴마시스의 경우 매출 4412억원으로 전년 동기(465억원) 대비 848.8%증가했으며, 영업이익은 1032.4%(2729억원), 당기순이익은 1041.5%(2226억원) 각각 증가했다.

수젠텍은 907억원 매출을 기록하며 작년 동기 173억원에서 424.3%증가한 수치를 보였고, 영업이익 538억원, 당기순이익 486억원을 기록하며 전년 동기보다 각각 1069.6%, 872% 상승했다.

피씨엘 역시 지난 4월 타액자가진단키트 국내허가·판매 이후 상반기 매출이 크게 늘었다. 피씨엘은 매출 311억원, 영업이익 43억원, 당기순이익 166억원을 기록했는데 전년 동기와 비교해 영업이익(-52억원)과 당기순이익(-357억원)에서 흑자전환에 성공했다.

또 다른 1조 이상 매출을 올린 업체로는 엑세스바이오가 확인되고 있는데, 엑세스바이오는 미국지역 자가검사키트 판매확대로 매출 1조58억원, 영업이익 5032억원, 당기순이익 3830억원(18일 환율 기준)을 기록했다. 이는 전년 동기대비 각각 257.4%, 194.1%, 222.1% 상승한 수치다.

자가검사키트는 2021년 4월 처음으로 일부 약국에서 판매가 시작됐지만, 작년말 오미크론 변이 확산을 통해 올 2월부터 7개 편의점으로 판매처가 확대됐고 유통개선조치였던 판매개수와 가격이 올 3·4월을 기점으로 해제되면서 1분기 매출이 대폭 상승했다.

 

PCR 강자 씨젠 매출 -11.5% 하락 등 약세

 

반면 자가검사키트 외유전자증폭검사 대표기업 씨젠은 2022년 상반기 매출 5798억원, 영업이익 2126억원, 당기순이익 1907억원을 기록하는 등 준수한 성과를 보였지만 전년 동기와 비교하면 각각 11%, 37%, 32%씩 감소했다. 회사는 코로나19 확진자 감소로 PCR 검사가 크게 줄어든 데다, 전세계 국가가 기 보유중인 진단시약을 검사에 우선 활용하는 등 현상을 매출하락 원인으로 지목했다.

코로나19 진단시약 매출 감소로 전체적인 매출 하락을 기록한 또 다른 업체는 바디텍메드가 있다. 지난 8일 바디텍메드는 공시를 통해 상반기 매출 614억원, 영업이익 119억원, 당기순이익 139억원 등 작년보다 20.2%, 60.2%, 46.3% 감소한 성과를 공개했는데, 이 같은 원인으로 보유품목 중 코로나19 관련 제품 매출 하락을 꼽았다.

저작권자 © 히트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